Sub Contents

보도자료

  • 홈
  • 커뮤니티
  • 보도자료

몽골 아시아문화예술관광협회와 신규 우호교류협약 체결

  • time 2018-08-23 17:02
  • view 131

제주특별자치도와 도관광협회(회장 김영진)는 2018. 8. 20(월) 몽골 아시아문화예술관광협회(회장 촐롱바트
뭉흐졸)와 양 지역의 대표적인 관광·문화·스포츠와 연계한 비즈니스 네트워크 확대 및 몽골 관광시장 교두보 구축을 위해 우호 교류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

 도관광협회에 따르면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진행된 체결식에는 촐롱바트 뭉흐졸(Munkhzul Chuluunbat) 아시아문화예술관광협회장(ACATA) 및 몽골 환경관광국 밧 에르덴 석희 (Bat-Erdene Sukhee)관광국장을 비롯한 방한상품 취급 현지 주요여행업계 대표, 미야트 항공사 및 몽골 KCBN 방송 등 주요 언론매체 등이 참가하였다

 또한 체결식과 더불어 현지 여행업계 및 언론사를 대상으로 제주의 고부가가치 휴양 관광상품을 소개하는 설명회를 개최 하였다

 몽골 KCBN 방송사 등 주요 언론 매체에서 우호교류협약 체결의 의미와 함께 제주관광의 매력에 대하여 집중적인 질문이 이루어지는 등 큰 관심을 보였다고 했다

 이번 협약에서는 제주도에서 개최되는 주요 축제와 몽골의 나담축제 간 상호 정기적인 교차교류를 명문화 하는 등 실질적 시장 확대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

 몽골 아시아문화예술관광협회(회장 촐롱바트 뭉흐졸)는 몽골 정부가 “관광 몽골”로 가려는 관광정책의 강력한 추진을 위해 설립된 협회로써 문화와 예술, 스포츠 분야와 연계하여 폭넓은 관광산업을 이루어내기 위한 강력한 의지가 반영된 단체라고 밝혔다

 도관광협회 관계자는 앞으로 몽골과 매년 추진되고 있는 하계시즌 직항 전세기 운항을 더욱 더 확대하고 특히 경유상품을 업계와 공동 개발하여 시즌에 한정되지 않고 몽골 관광객이 제주를 더욱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도내 관광사업체를 대상으로 실질적인 네트워크 구축 체계로 이어지도록 적극 노력 할 것이라고 밝혔다

 한편, 몽골은 ‘17년 방한 관광객이 10만 4천명으로서 전년 7만9천명에 비해 31%로 대폭 증가하고 있는 만큼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전략시장으로 제주 올레길을 몽골에 전파시키는 등 제주와 몽골간 하계시즌동안 직항 전세기 운항을 통해 관광객 교류를 꾸준히 추진하고 있는 시장이다